728x90

2017.08.12


드디어 주말 


길고도 짧은 주말이 드디어 찾아왔다.


이제 일기쓰기도 먼가 습관처럼 해야하는데 


글을 써야한다는 강박관념이 생긴거 같네요 


히힣ㅎ...


아참 그리고 주말에는 모닝 싸지방하고 


점심때까지 꿀잠 자는게 최고인데


ㅎㅎㅎ싸지방하고 자러가야지


오늘 자는데 꿈에서 재밌는 내용을 꿨어요 


근데 일어나자마자 기억할려고 되새기는데 절대안댐...ㅠㅠ


요새 꿈을 꾸면 깊이 꾸고 


현실같은 꿈을 많이 꾸는거 같아요 ㅋㅋㅋㅋ


오늘도 꿈꾸다가 라면 먹는장면있었는데


기상방송 울리니깐 


일어나야한다는걸 인지하고 꿈에서 에이 라면 다먹고 가야지 하면서 라면다먹고


깨어났네요 ㅋㅋㅋㅋㅋ


빨리 휴가나가고 싶당 


D-3!!!


꿈이야기 


아까 싸지방하고 나서 바로 자러갔당 


자면서 꿈을 꾸었는데


현재 나한테 필요한 상황들 


즉 블로그 컨텐츠나 인간관계에 대해서 해답아닌 해답을 알고 싶었는데


꿈속에서 고등학교때 친구가 나와서 알려주었다.


채팅으로든 일기든 꼬리에 꼬리를 물듯 


줄줄줄 알려줬다 


그냥 친구가 나와서 설명해준것 일뿐


내 무의식속에 있는 내생각일지도 모르지 

728x90

'군생활  > 일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08.14  (0) 2017.08.14
2017.08.13  (0) 2017.08.13
2017.08.12  (0) 2017.08.12
2017.08.11  (2) 2017.08.11
2017.08.10  (2) 2017.08.10
2017-08-09 104번째 일기장  (0) 2017.08.0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