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2017.12.04


나도 모르는 사이 주말이 끝나갔고 


월요일 평일이 시작되었다. 사람들은 월요병 출근하기 싫다고 그러는데


나는 하루 빨리 이시간이 갔으면 좋겠다 왜냐면 5일뒤에 휴가이기 때문에!!


아무튼 그래도 휴가가 이제는 별로 없어서 큰일이당..ㅎㅎ 


다른 사람들하고 비교해보고 싶은데 그래봤자 그냥 비교하는 고 내가 잘낫니 니가 잘낫니 이렇게 평가하는거 밖에 더되겠냐만은 


그래도 남들보다 휴가많이 나가고 싶은건 맞는말.. 


아 그리고 오늘 금연한지 며칠됬는지 기억이 나질 않는다. 


신경을 안써서 그런가 몰라도 근데 딱히 담배생각도 나지않았는데 


이 블로그를 쓰다보니깐 담배를 피고싶다 ㅎㅎㅎ


그래도 참는다 . 완벽히 금연할수 있을때까지 참고 또 참아야지 


결코 중간에 다시피고 싶은 욕구때문에 금연을 실패하는일은 없기를 


그리고 오늘 일과는 그럭저럭 평범한 일과다 


그냥 컴퓨터하고 일과중에 그러면안되지만 잠깐 졸고 사실 잠깐이래봤자 10분밖에 안된다. 


먼가 깊은 잠에 빠졌는데 뿡하고 내가 방구를 끼고 잠이 깻지 ㅋㅋㅋㅋㅋㅋ


먼가 아무말도 안하길래 다행이였지만 


은단을 먹어서 그런가 계속 속에서 방구가 나와 


아그리고 요새 일과끝나면 계속 연등하고 그러는데 나자신이 건강해지는 기분 ^^


담배도 끊고 라면도 줄이고 삼시세끼 다먹고 있고 하하하 


아그리고 애드센스링크가 빠져있길래 다시 넣었다. 


제발 광고 합격하게 해주세요 우라질 


아니면 내가 html주소를 잘못 붙인건가..


아 제발 이번에는 600자 이상도 썻고 꾸준히 하고 있는데 제발로 되서 용돈좀 타먹었으면 좋겠당.. 


이상 600자 다썻으니 물러갑니다. 


운동안할려했으나 그냥 턱걸이만 하고올려고 했는데


운동 거의 1시간하고옴 뭐 루틴은 없이 그냥 아는거만 3셋트씩 하는거긴 하지만 운동해서 몸 좋아졌으면 좋겠다 


이상 씻으러감 

728x90

'군생활  > 일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12.06-하버드대 인생학 명강의 어떻게 인생을 살것인가  (0) 2017.12.06
2017.12.05-금연..?  (0) 2017.12.05
2017.12.04-월요병  (0) 2017.12.04
2017.12.03  (0) 2017.12.03
2017.12.02  (0) 2017.12.02
2017.12.01  (0) 2017.12.01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