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2017.11.19


오늘은 그냥 너무 추운날 아침점호 간단하게 하고 나서 


오늘은 장비점검 가는날이라서 8시30분에 준비하고 가야한다 . 


그래서 점호는 7시쯤 끝이났지만 계속 잤다. 


진짜 푹 자다 보니깐 8시 30분이여서 후임하고 장비점검 갈 준비하고 


한 40분쯤 장비점검하러 올라갔다. 


와 밖에서 장비점검하는데 너무 너엄어머무 춥다. 



날씨예보

20시 현재, 맑음0

어제보다 9°C 낮아요. 

현재풍속
2.1m/s
현재습도
26%
미세먼지
좋음
시간0시3시6시9시12시15시18시21시
날씨
(℃)
맑음-3맑음-3맑음-2맑음0맑음5맑음6맑음4구름조금2
강수확률0%0%0%0%0%0%0%10%
풍속북서풍3m/s북서풍3m/s북서풍3m/s북서풍2m/s북서풍2m/s북서풍3m/s북서풍4m/s서풍2m/s
습도30%40%45%35%25%30%35%

45%



보다 싶이 대구날씨인데 지금 0도 진짜 오전에는 장난아니게 춥다.. 


오후되면 그나마 괜찮아 졌다가 다시 추워지고 


춥기는 하지만 그래도 빨리 이번겨울이 지나고 내년이 다가왔으면 좋겠다. 


2년이란 긴시간동안 엄청 오래하고 내가 전역을 할수는 있을까 생각이 들지만은 


어느순간 겨울이 되고 1년이 깨지고 그러는것을 하나둘씩 보게되면은 전역을 나도 할수있겠다. 


그런생각이 든다. 


흡연장앞에있는 커다란 은행나무가 있는데 자대에와서 그나무를 볼때마다 


나뭇잎은 없는 앙상한 나무인데 볼때마다 저나무에 잎이 나면 얼마안남았겠다. 


낙엽이 지면 1년이 깨지겠다. 했는데


자대에 와서 앙상한 나무에서 잎이 났고 그 파릇파릇한 잎에서 노랗게 물들어서 


하나둘씩 떨어지고 다시 앙상한 가지가 되었다. 


이걸 한번만 더 겪으면 전역이다.. 



화이팅 


그리고 나서 잠시 드라마 명불허전 보고나서 점심을 먹고나서 


스타하러감 스타하면서 개랜컨 개인넥서스 뿌시기


랜덤능력크래프트 ,혈압마라톤  그리고 그냥 밀리 했는데 재밌다. ^0^


그리고 짜증나는게 시발 적당히 선을 지키면서 해야지 그딴거 없이 관심받을려고 그러는거 존나 싫어 


걍 내컴퓨터 드랍이라면서 끌려고 하고 그렇게 재미도 없는데 말이야;; 


내가 아무리 그냥 생각없이 살고 있다고 해도 후임이라고 너무 막대하지 말았으면 하는데;; 


이걸 볼지 안볼지 안볼 가능성이 크지만 좀 그렇다..


먹을것도 그냥 다 뺏어갈려고 하고 물론 다 가져가는건 아니지만 기분이 좀그럼.. 


그리고나서 빨래돌리고 5시에 딱 생활관왔는데 저녁 거를거라 생각하고 자버림 


일어나니 7시 15분쯤? 그래서 빨래 돌린거 가져와서 널고 화장실 갔다가 


라면사가지고 옴 


그리고 라면 끓여먹고 락앤락을 구입해야겠다. 


아참 그리고 흡연장에 있는 단풍나무를 볼때마다 여러생각이 든다. 


조만간이구나 


1년 금방 가겠지 라는 그런 생각 ㅎㅎ


모르겠다 될대로 되겠지 


1년 별거 아니니 힘내고 다치지말고 전역하자 화이팅 !



728x90

'군생활  > 일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11.22  (0) 2017.11.22
2017.11.21-훈련  (0) 2017.11.21
2017.11.19-생각  (0) 2017.11.19
2017.11.18-복귀후 첫주말  (0) 2017.11.18
2017.11.17-기분좋은 하루의 시작  (0) 2017.11.17
2017.11.16-꿈에 나온 할머니  (0) 2017.11.16
728x90

2017.11.15


오늘은 일년이 깨지고 하루 지난날 


즉 이제 내군생활하면서 아 작년에 뭐했더라는 


군대 이야기로 채워지겠지 그만큼 내 군생활이 줄어들고 있음을 의미하는거고 


힘내자 군생활 



입대일자

직접입력 또는 달력에서 날짜를 선택하세요.

계산 초기화

전역 2018년 11월 13일

오늘까지 복무율

입대일2016.11.14

전역일2018.11.13

오늘50%

* 이 계산 결과는 행정효력이 없습니다. 참고용으로만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ㅜㅜ50%했다


그리고 오늘 오전에는 그냥 평소와 똑같이 점검하는일 하고 


오후에는 사회문화체험이라고 밖에나가서 영화보고 하는게 있다 . 


다른 부대는 있는지 모르겠지만 우리부대는 반기마다 실시하는것 같다. 


사실 정확히 언제마다 실시하는지 모름 ㅎㅎ;


영화도 공짜로 보고 바깥공기도 맡고 킁ㅋ앜앙ㅋ


아무튼 사회문화체험 뭘했냐면 


 낙동강 승전기념관 가서 전쟁역사나 


연평도 포격사건이나 천안함 사건 그런것을 볼수있었다. 


다른 군대 선,후임들은 그냥 재미없다고 쌩 지나쳤지만 나는 내심 어떻게 이럴수가 있지 라고 생각하기도 하고 


안쓰럽기도 하고 여러가지 생각이 들었다 .


더 자세히 볼려고 했으나 영화보러가자는 말에 자세하게 보지못한게 아쉽다. 


앞산이라고 하는데 앞산 케이블카도 있어서 시간나면 와봐야겠다. 


단풍이 알록달록 너무 이쁘게 들어서 사진을 찍고 싶었지만 핸드폰이 없어 눈으로만 간직을 했다.. 


그리고 나서 대구 cgv 스타디움으로가서 


영화가 

토르: 라그나로크 (Thor: Ragnarok, 2017)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해피 데스데이


이렇게 있었는데 해피 데스데이를 봤다 .


무서운거 별로 안좋아하는데 무서워서 ㅎㅎ;


그래도 무섭지만 재밌는 그런 영화다. 


주인공이 계속 살아나고 범인한테 복수하는 그런영화 


그리고 영화 대사 중에


오늘이 당신이 살면서 마지막날중 첫번째날이다. 


이게 주인공이 깨어날때마다 보는 문구인데 먼가 인상깊은 그런 문구였다.


오늘이 내가 살아가면서 마지막 날중 첫번째 날이라.. 


그러고 나서 영화보고 와서 지진 나서 지진대피훈련 ㅎ고 있더라 


금방끝났지만 여전히 무섭다.. 


728x90

'군생활  > 일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11.17-기분좋은 하루의 시작  (0) 2017.11.17
2017.11.16-꿈에 나온 할머니  (0) 2017.11.16
2017.11.15-사회문화체험  (0) 2017.11.15
2017.11.15-경북포항 지진  (1) 2017.11.15
2017.11.09  (0) 2017.11.09
17.11.08-운수없는날  (0) 2017.11.08
728x90


2017.11.12


8시에 기상


어제 2시인가 그쯤에 잤는데 


8시에 기상했다. 

군인은 저절로 눈이 뜨인다.. 시벌탱

할매 ,할배 납골당가기로 했는데 피곤해서 더잘라고 하다가 던파 캐릭터 키워야하는 생각때문에 계속 게임함 

10시까지 게임ㅎㅎㅎ..
 
후 10시30분에 준비하고  할매 할배 납골당 감

차가면서 찍었는데 왠지 풍경이 좋아서 찰칵

가는동안 먼가 마음이 착잡했다. 


할매 보고싶다 . 

납골 제 지내고 나서 머먹을지 고민하다가 진주시내에있는 칼국수집으로 

지내고 밥 해장국 1,2
생각한거보다 그렇게 맛있지는 않았다. 사실 칼국수 잘하는 집인데 해장국 시켜서 먹은게 그런가 


내가 일했던 곳이 이바돔감자탕이라서 해장국을 먹으면서 이건 어떻게 만들었는지 분석을 했따. ㅡ


이바돔 개꿀 


그리고 다먹고 나서 친구한테 전화해서 간다고 하고 집에 와서 할매 할배 고모가 옷정리하고 나는 내방 옷정리 


버릴옷들이 너무 많다. 안그래도 방그렇게 넓진 않은데 전역하고 부산가서 살아야지 

다 정리하고 산해집으로 호탄동 미니스탑으로 그쪽에 집이 있기때무네 

산해집와서 롤 던파하고 치킨시켜서먹고 

오랜만에 치킨시켜먹었는데 개꿀맛 나는 튀김종류를 그렇게 잘먹진 못해서 2-3조각 정도 먹으니 배불렀지만 개꿀맛이였다. 


쌀통닭 후라이드 양념반 에닥 추가로 간장까지 !


그리고 나서 다하고 친구 머리정리한다고 시내 박승철 헤어스튜디오로감 

시내 박승철헤어스튜디오 와서 
머리자르는거 기다리면서 영화 볼생각에 기대 영화는 부라더!1
그리고 부라더봄 


부라더 봤는데 개그 코믹인줄만 알았던데 나름 감동적인 내용도 있었고 


마동석과 이동휘 케미가 오졌꼬 이하늬도 반전쩔었다,.개꿀땡


감동 코믹 소름 반전


그리고 친구들이 피시방가자고해서 호탄동 발렌타인 피시방 

피시방에서 하면서 안톤레이드 골카 떳는데 안톤의 심장카드여서 개비싼줄알고 개꿀 했는데 


백만원 ㅎ;


구리고 호탄발렌에서 12시까지하고 다른애들만나러 오렌지 피시방 가기로 했음 역시 할꺼 ㅇ벗으면 피시방이지


호탄동가서 친구 2명만나서 그냥 놀다가 한명은 중간에 가고 4시넘게 피시후 집가면서 배가너무고파 gs편의점에서 짜파게티 사서먹음


다먹고 집가니 5시37분 


6시넘어서 잠들다. 




728x90

'휴가중 일기 > 11.10~14'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11.14  (0) 2017.11.14
2017.11.13  (0) 2017.11.14
2017.11.12  (0) 2017.11.14
2017.11.11  (0) 2017.11.14
2017.11.10  (0) 2017.11.1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