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2017.08.08 103번째 일기장


17년도 8월8일 화요일


이제는 제목쓸때 그냥 날짜만 붙이는게 아니라 몇번째 일기장인지도 써야겠당 


날짜만 쓰다보니깐 심심하고  그래서 


뒤에 단어를 더 붙이게 되었네요


오늘 일과는 


진짜


힘들었어


오늘 어느 때 와 다름없이 


아침에 출근해서 점검하고 그런 사소한 일상이 시작되는 아침이였는데


오늘이 그날이란다


정비하는날


정비는 그냥 간단히 말하면 


일,주간,월간, 


이렇게 세가지가 있는데


오늘이 제일빡센


월간하는날 


그래서 병사들은 점검을 끝낸뒤에 


바로 월간정비한다고 하여서 


월간정비에 필요한 기구나 재료들을 


밑에 내려가서 가지고오고 


바로 시작했어요


병사들은 물론 간부는 한명있었는데


맨처음에는 전부 다 같이 힘내서 하고있었는데


이게 한여름이고 땡볕에서 쉬지도 않고 바로바로 일하다보니깐


금방 체력이 다는것.. 


그래서 그냥 설렁 설렁하다가 


내가 하는일을 후임이 잠시 바꿔줘서 5분정도 쉬게되었는데


간부는 그걸 보자마자 왜 쉬고있냐면서 ㅎ.ㅎ.ㅎ.


억울하다 정말


잠깐쉰건데


이거를 시작으로 우리는 일끝나고 나서 간부한테 나 포함 1명 직접적으로 질문을 받으면서 


지적질당했고 


그외로 전부다 혼나고 


 우리들은 전부다 풀이 죽은 상태로 사무실로 내려왔다.


사무실로 내려오자마자 난 장갑을 빨아야해서 화장실에 계속있엇고 


5분10분 정도 있다들어 가니 그 간부가 무엇이라 얘기를 하고 있었던것 


그 간부와 따로 이야기를 해보니


결론은 그렇다 .


우리들이 그렇게 한 이유 


그 간부가 그렇게 한 이유


서로간에 오해도 있었고 판단도 잘 못했던것이다


그렇게 일단 오늘 있었던 일들은 일단 락 되었다 


서로간에 말을 하면서 풀수 있었고 


내일도 일하는데 그때는 잘 판단해서 효율적으로 하면되니깐


오늘 정말 힘들고 ㅠㅠㅠㅠㅠ싣앧ㅇ..


그 간부가 안보겠징 


진짜 길게썻네..


이제 웹툰보러갑니다용 




728x90

'군생활  > 일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08.10  (2) 2017.08.10
2017-08-09 104번째 일기장  (0) 2017.08.09
2017.08.08 103번째 일기장  (2) 2017.08.08
2017.08.07  (2) 2017.08.07
2017.08.06  (4) 2017.08.06
2017.08.05  (0) 2017.08.05
  1. 익명 2017.08.08 18:11

    비밀댓글입니다

728x90

2017.08.06


일요일 아침


어제 영화 럭키 보다가 


잠들었음 


진짜 오랜만에 꿀잠잔거 같다


그리고 아침에 밥 노맛이라 간단히 제껴주고 



그리고 싸지방옴 


보니깐 초대장 나눠준사람 벌써 7일 됬는데 천명 넘었다 


내심 부럽다


블로그 한번 해본적이있다는거니깐 ㅠㅠ


웹툰이나 보러가야지


웹툰보고나서 씻고 


생활관에서 대기후 10시쯤 밑에 절에 내려감


내려가서 1시간동안 멍때림


바로 시작되는건 아닌가 보다


밑에 777기 있어서 내특기가 있나했지만 없음


그래서 그냥 진짜 멍 ..때리다가


있는데 오늘은 법회안한다하네 


그래서 밥버거만먹고 


옴 


교육생 흡연자있으면 담배주고싶었는데


아직 짬이 부족해서 혼날까 두려워서 안함 말 못건것도있고 ㅋㅋㅋ


올라와서 신고하고 싸지방 ~


싸지방하다가 2시30분부터 6시30분까지 꿀잠 잤다 


그전에 2시30분에 싸지방끝내고오니깐


선임이 하는말이 싸지방 좀 적당히 써라


자대오고 나서 처음듣는말인데


묘하게 반박하고 싶었지만 선임이라서 그냥 알겠다고는 하지않았지만


내나름 생각하기에 별로 많이 쓴거 같지않아서 머라고 대답했다 


아침 점심 지금 두번밖에 안썻다고 


사람없으면 좀 한다고 


하니 


사람있어도 계속 하잖아 라는말 


시댕..


주말엔 솔직히 시간 자리가 ㅇ많아서 사람들이 보통 아침점심저녁 이렇게 평균 3시간 정도 하는걸로 알고있다


괜히 나한테만 그래 


내 후임만해도 내가 쓸때마다 있는데..


괜히 싸지방올때마다 내가 있으니깐 그런말해


그런말 듣고 나니깐 머지 싶으면서 


싸지방 오기가 꺼려진다 그렇다고 안가기는 뭐하고 


오늘 저녁에도 싸지방오니깐 


그말이 생각나서 이것만 쓰고 씻으러 갈 생각 이다..ㅠㅠ


맘 놓고 제대로 못하겠다


선임 빨리 상병달아라 


일병자리는 내가 왕고다 그럼 !!


속쌍해..

728x90

'군생활  > 일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08.08 103번째 일기장  (2) 2017.08.08
2017.08.07  (2) 2017.08.07
2017.08.06  (4) 2017.08.06
2017.08.05  (0) 2017.08.05
2017.08.04  (4) 2017.08.04
2017.08.03  (0) 2017.08.03
  1. 초대장 주신거 잘 쓰고 있어용ㅋㅋ감사합니다

  2. 태준 2017.08.07 17:38 신고

    항상 댓글 감사합니다!!빨리 전역하고 싶네요 ㅠㅠ

+ Recent posts